사이트 내 전체검색

민심의 광장

인입 | 전쟁이 나더라도, 수천 명이 죽더라도 여기 아닌 그곳 미국에서 죽을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17-08-09

본문

자주시보 2017-08-08

전쟁이 나더라도, 수천 명이 죽더라도 여기 아닌 그곳 미국에서 죽을 것

- 눈꼽만큼도 친애하지 않는 트럼프에게-


                                                                                   권말선 시인

                                      그곳에서 전쟁 나면 어디 수천 명만 죽는다더냐
                                        수십 만, 수백 만 그 얼마가 죽을지 상상이나 해 봤더냐
                                        죽기만 하랴, 줄줄이 터지고 파괴되고 무너지겠지
                                        널브러진 엄마 시신 옆에서 어린 아가는 앙앙 울고 있겠지
                                        시체가 산처럼 쌓이고 그 곁에서 산 사람은 넋을 잃겠지
                                        어디서 많이 본 장면 아니던가, 모르쇠하진 않겠지
                                        그 많던 외국인들 자기 나라로 부랴부랴 떠나버리고
                                        아마 당분간은 누구도 그곳에서 살고 싶지 않을 테지
                                        주변 나라에서 승냥이떼처럼 몰려와
                                        먼 나라에서도 초고속으로 몰려와
                                        그간의 억압, 세계 앞에 고하며 한 몫 챙길 텐데
                                        남북으로 동서로 갈라먹고 도시마다 갈라먹고
                                        짐짓 점잖은 척 도와주는 척 하면서도
                                        동안 빼앗겼던 것에 이자까지 계산하려 하겠지
                                        그것이 바로 미제의 분단, 미제의 해체로 가는 길
                                        여태껏 전쟁덕에 숱한 재미 봐왔으니 잘 알겠지
                                        전쟁을 핑계로 가난과 인종차별에 멸시받던 이들
                                        묵혔던 한이 좀비처럼 되살아나
                                        살아 남은 자들도 서로 쏘고 죽이고 피비린내 나겠지
                                        남의 일이라고만 생각했는데 막상 당하니
                                        어찌할 바를 모르겠지, 어떤가
                                        트루먼부터 트럼프까지 이 땅을 노리던 온갖 전쟁광들
                                        한 번 뒤집은 땅 또 뒤집으려 벼르고 벼르던 장면 아닌가
                                        단지 여기가 아니고 거기여서 당황스럽겠지만
                                        백안의 빛바랜 자네가 「아메리카 퍼스트」 외쳐댔지만
                                        그리 따뜻하고 능력 있는 지도자처럼 보이진 않던데
                                        전쟁폐허 뒤 그 넓은 땅덩이 중 한 점이나마 살려
                                        민심 한데로 그러모아 재건을 꿈꿀 수 있겠는가
                                        아메리카가 과연 남아있기나 하겠는가 말이다
                                        자네의 망발에 참을 수 없어 부르르 떨리는 심장으로
                                        이렇게 경고하지만 나라고 그 곳에서 전쟁이 일어나서
                                        많은 사람들이 죽고 도시가 파괴되길 원하지는 않는다네
                                        우리 조선사람들은 예로부터 동방예의지국이라 불렸거든
                                        그러나 「기필코」, 「반드시」, 「꼭」 전쟁을 해야 한다면
                                        나도 알고 자네도 알고 세상 다 알 듯
                                        여기가 아니고 거기 <미국>일걸세, 왜냐하면
                                        굳이 ICBM이나 핵이나 SLBM을 거론하지 않더라도
                                        자네, 미 제국주의야말로 세계 선량한 민중들의
                                        주적이며 악의 축이며 공동의 적이므로
                                        갖은 도발과 갖은 인권유린과 치떨리는 갖은 전쟁의 댓가로
                                        전 세계 최상의 제재와 압박이 미제에게 있기를 축원하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17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