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북녘소식

주요문건 | 늙다리미치광이 트럼프는 천벌을 면치 못할것이다 -천도교청우당 중앙위원회 성명-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17-09-26

본문

 

늙다리미치광이 트럼프는 천벌을 면치 못할것이다

천도교청우당 중앙위원회 성명

 

우리 민족의 한울님이신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미국집권자의 유엔총회망발과 관련하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명의로 발표하신 력사적인 성명은 악의 제국 미국과 그 괴수 트럼프놈에게 내린 최후멸망의 준엄한 선고이며 조국과 인민의 운명과 조선민족의 천만년미래를 억척같이 지켜주시려는 애족애민의 가장 숭고한 정의의 선언이다.

천도교청우당 중앙위원회는 철천지원쑤 미제에 대한 피맺힌 한을 가슴후련히 풀어주시고 통일되고 번영하는 인류의 리상사회를 이 땅우에 기어이 일떠세우시려는 위대한 선군령수의 단호한 결단이 자자구구 어리여있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성명을 전폭적으로 지지찬동한다.

천하를 뒤흔드는 위대한 선군령수의 추상같은 징벌의 불호령은 지금 대양건너에 있는 침략의 아성을 통채로 뒤흔들어놓고있다.

력사에는 다른 민족을 억압하고 침략하는데서 쾌락을 느낀 야수와 같은 미치광이들이 있었지만 트럼프처럼 공식적인 국제무대에서 공공연히 한 나라, 한 국가, 한 민족을 전멸시키겠다고 짖어댄 반인륜적이고 무지막지한 깡패, 분별없는 불망나니는 없었다.

인류의 리상사회인 사회주의의 성새이며 정의의 수호자인 우리 공화국을 《완전파괴》하겠다는 개같은 망발을 거리낌없이 줴쳐댄 트럼프놈은 인간세상에서 완전히 박멸해버려야 할 가장 추한 쓰레기이다.

기형적이고 변태적이며 광적인 망언으로 하여 이미 세계가 무지무도한 바보, 천치로 락인해버린 늙다리산송장 트럼프놈을 백악관에 들여앉힌 미국이야말로 망조가 들어도 단단히 들었다.

지금 우리 공화국의 무진막강한 위력에 대한 초보적인 인식도 없고 국제외교무대에서 설자리, 앉을자리도 가리지 못하는 멍텅구리 트럼프때문에 미국본토가 더 위험해지게 되였다는 비명이 백악관에서까지 터져나오고있다.

우리의 최고존엄을 감히 건드리며 우리 인민을 핵전쟁참화속에 몰아넣으려는 기도를 숨김없이 드러낸 미친불망나니 트럼프놈의 폭언에 격노한 우리 천만군민의 멸적의 의지와 보복열기는 날이 갈수록 더욱 충천하고있다.

우리 천도교인들도 피비린 살륙과 략탈, 침략과 전쟁을 떠나 한시도 생존할수 없는 미국식인종들의 후예이며 인간증오에 환장한 인두겁을 쓴 승냥이인 트럼프놈을 절대로 살려두지 말아야 할 《마탈심》을 가진 흑세자, 기천자로 경멸하면서 미친개인 트럼프놈을 당장 때려잡자, 천하마귀 트럼프놈의 더러운 상통에 불세례를 안기자, 미치광이에게는 흰기도 필요없다, 지구밖으로 영영 쓸어버리자는 분노의 함성을 터치고있다.

그 무엇과도 바꿀수 없고 절대로 빼앗겨서는 안될 생명과도 같은 지상천국인 우리의 공화국을 야수의 무리들이 함부로 파괴하겠다고 덤벼들고있으니 어찌 참을수 있겠는가.

천하제일명장이신 위대한 백두령수를 민족의 한울님으로 높이 우러러 모신 해솟는 아침의 나라 조선은 어제날 렬강들의 발길에 짓밟혀 신음하던 식민지약소국이 아니며 보병총으로 원자탄을 대상하던 1950년대의 조선도 아니다.

세계적인 핵강국, 군사강국으로 무섭게 솟구치는 우리 공화국의 위상을 바로 보지 못하고 무모하고 부질없는 북침핵전쟁도발에 광분하는 전쟁미치광이 트럼프놈을 위시한 미제침략자들에게는 말이 통하지 않으며 오직 무자비하고 가차없는 징벌만이 대답으로 될것이다.

창도이래 《척양척왜》, 《보국안민》의 기치높이 애국애족의 전통을 이어온 우리 천도교인들은 천만군민과 함께 신성한 우리 국가를 부정하고 우리 민족을 극도로 모독한 트럼프놈의 망발의 대가를 끝까지, 철저히 천백배로 받아내기 위한 반미총결사전에 용약 떨쳐나설것이다.

늙다리미치광이 트럼프는 천벌을 면치 못할것이다.

 

 

주체106(2017)년 9월 25일

평 양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17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